> 부동산
시흥시, 25년 이상 소규모 노후건축물 ‘찾아가는 안전점검’
시흥저널  |  webmaster@siheungjounal.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1.30  10:56:0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시흥시는 2월부터 준공 된지 25년 이상 된 건축물 소유주 및 관리인(세입자)의 신청을 받아 찾아가는 안전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최근 발생한 천호동 노후건축물 화재, 삼성동 대종빌딩 중대결함 발생, 용산 상가건물 붕괴 등 노후 건물의 안전에 대한 시민 불안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시흥시는 구도심지역 중심으로 노후건축물에 대한 긴급 안전점검을 통해 시민불안감을 해소하고 따뜻하고 안전한 시흥을 만들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점검 대상은 사용승인 후 25년 이상 된 소규모 노후 건축물로 일반건축물 및 공동주택 중 다세대 주택이 해당된다.

신청방법은 2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시민안전과 또는 각 동 주민센터에 전화요청이나 직접 찾아가셔서 신청하면 된다.

   
 

특히 재난취약계층인 고시원 건물에 대해서는 건축사, 소방 및 전기 전문가가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하며, 20년 미만 오피스텔에 대해서도 안전점검을 진행한다.

주요 점검사항으로는 건축물의 외부 균열과 기울임 정도, 건축물의 부등침하, 건축물 축대, 옹벽의 안전상태 등이다.

건축물과 관련된 전반적인 위험요인을 고려해 종합 점검해 안전우려사항 또는 보수·보강이 필요한 사항은 소유자에게 조치방안을 상세히 안내한다. 만약 위험도가 높을 경우, 안전진단용역 또는 정밀안전진단 실시 요청 등 인명 피해 및 재산손실을 줄이기 위한 조치를 강력하게 추진할 계획이다.

이문섭 시민안전과장은 “시흥시안전관리자문단 전문가와 함께 찾아가는 안전점검을 통해 구도심지역 및 GB지역 내 노후 건축물의 안전위험요소를 찾아내고 그에 따른 방안을 제시할 것”이라며 “노후건축물의 안전관리를 유도하고 재난이 없는 안전제일도시 조성으로 시민이 주인 되는 시흥을 만들겠다” 고 말했다.

 

시흥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시흥시 중심상가4길 24-1 나라빌딩 2층(정왕동)  |  대표전화 : 031) 431-1610  |  팩스 : 031) 497-1620
(주)시흥저널  |  등록번호 : 경기 아 5022  |  등록일 : 2011년 4월 29일  |  발행·편집인 : 한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훈
Copyright © 2019 시흥저널. All rights reserved.